[핫이슈] 류현진, 8000만달러 토론토 블루제이스 이적 알아보자!!

[핫이슈] 류현진, 8000만달러 토론토 블루제이스 이적 알아보자!!

류현진(32)이 메이저리그(MLB) 2번째 소속팀을 찾았다. 2013년부터 활약한 미국 LA다저스를 떠나 캐나다의 토론토 블루제이스에 합류한다.

미국스포츠방송 ESPN은 23일(한국시간)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하여 “류현진이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약 929억 원) 계약을 맺는다”라고 밝혔다.

토론토는 1977년 창단한 MLB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팀이다. 동부지구에는 볼티모어 오리올스, 보스턴 레드삭스, 뉴욕 양키스, 탬파베이 레이스도 속해있다.

아직 우승에 도전할만한 전력은 아닌 약팀이다. 계약기간동안 확실한 팀내 에이스로 계속 군림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메이저리그 공식 트위터 캡처]

보스턴과 양키스라는 전통의 강호들 사이에서도 기죽지 않고 일정 수준 이상 성적을 내는 팀이 바로 토론토다. 1992·1993년 월드시리즈 2연패를 필두로 2015년까지 5차례 동부지구 우승을 차지했다. 2016년에는 와일드카드로 플레이오프에 합류했다.

다만 2017~2019시즌에는 3년 연속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76승 86패, 73승 89패, 67승 95패로 해를 거듭할수록 성적이 더 나빠진 것도 흠이다. 해당 기간 토론토 승률은 0.469에서 0.414로 떨어졌다.

토론토는 캐나다 최고의 한인 커뮤니티가 조성된 곳이다. 2016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캐나다의 한인은 약 24만명으로 보고 있다. 여기에 토론토에 거주하는 인구는 4만~5만명이다.

류현진 블루제이스 8000만달러 토론토로 간 이유가 뭘까?

[토론토 블루제이스 공식홈페이지]
[토론토 블루제이스 공식홈페이지]

[류현진 유니폼,목걸이,글러브 굿즈 보러가기!!]

많은 메이저리그 전문가들은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S급 선수를 데려오지 못하는 이유로 바로 이 세금 문제를 꼽기도 해왔었다. 2013년만 해도 토론토에 뛰는 선수들은 소득의 무려 48%에 달하는 세금을 내야했다. 지금도 이는 크게 다르지 않다. 미국에서 가장 세금이 비싼 곳이 41%가 안되는데 비해 매우 불리한 상황.

토론토는 캐나다에서 가장 큰 도시이며, 북아메리카에서 4번째로 큰 도시이다. 아울러 온타리오주의 주도이다. 19세기에는 캐나다의 수도였었다. 토론토는 온타리오주의 남부의 온타리오 호의 서북부에 위치하고 있다.

토론토 [구글맵]
토론토 [구글맵]

토론토는 캐나다답게 매우 추운 도시다. 일년내내 추운 곳으로 유명하다. 5월이 되야 날씨가 풀릴 정도로 추운 도시다.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투수에게는 추운 날씨는 별로 좋지 않은 것으로 유명하다. 오죽하면 토론토의 홈구장 로저스센터는 돔구장에 인조잔디일 정도다. 잔디 관리가 힘들기 때문이다.

미국내 한인수는 250만명을 넘어서지만 거주지역의 차이가 있다. LA 카운티에 사는 인구는 약 30만명이다. 하지만 LA가 매우 특이하게 한인타운이 굉장히 크게 펼쳐져있을 정도로 전세계에서 가장 한인이 많이 사는 곳인 것이지 다른 외국 도시의 한인 커뮤니티에 비교하면 토론토는 결코 적지 않다. LA만큼은 아니라도 류현진 부부 내외가 곧 출산할 아이와 살기 좋은 도시다.

류현진은 2018시즌 오승환(37)에 이어 토론토 소속으로 MLB에서 활약하는 2번째 한국인이 된다. 오승환은 토론토 소속으로 48경기 47이닝 4승 3패 평균자책점 2.68을 기록했다.

[류현진 유니폼,목걸이,글러브 굿즈 보러가기!!]

류현진 인물정보 [네이버인물정보]
야구선수/출생1987년 3월 25일, 인천광역시/신체190cm, 113kg/소속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소속팀 LA 다저스 (투수, 99)/학력 대전대학교 사회체육학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2019. 자비스맨 All rights reserved. 텍스트 및 이미지 복사 금지!

#류현진 #8000만달러 #8천만달러 #류현진계약 #류현진이적 #류현진연봉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

Scroll to Top